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남에게 들었다” 찬열 전 여친의 폭로, 괜찮을까(종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엑소 찬열 전여친 주장 네티즌이 올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내가 들은 것만 10명이 넘어”

지인에게 들었다는 엑소 찬열의 전 여자친구(여친) 폭로 괜찮을까? 찬열이 블랙핑크 로제와의 합성사진으로 가짜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전 여친이라고 주장하는 A씨의 폭로까지 이어지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엑소 찬열과 블랙핑크 로제의 열애 증거 사진이라며 연예매체 디스패치 로고가 찍힌 사진이 퍼지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 사진은 이미 2018년에도 한 차례 퍼졌던 사진으로, 합성으로 판명이 났다.

찬열이 드라마 촬영장에서 찍힌 사진과 로제의 얼굴을 합성했고, 이에 디스패치 로고를 붙인 것으로 알려졌다.
▲ 엑소 찬열, 블랙핑크 로제 합성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또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29일 새벽 찬열의 전 여친이라고 주장하는 A씨의 폭로글이 올라왔다. A씨는 “되게 좋게 헤어진 줄 알았는데 갑자기 이런 글 보면 많이 놀라겠다. 근데 나도 너한테 속았던 지난 3년이 너무 더럽고 추악해져 버렸어”라며 “넌 나와 만나던 3년이란 시간 안에 누군가에겐 첫 경험 대상이었으며 누군가에겐 하룻밤 상대였고 내가 세상 모르고 자고 있을 때면 넌 늘 새로운 여자들과 더럽게 놀기 바빴어. 그 안엔 참 다양한 걸그룹도 있었고 유튜버며 BJ며 댄서 승무원 등등 이하 생략. 좋았니? 참 유명하더라. 나만 빼고 네 주위 사람들은 너 더러운 거 다 알고 있더라. 진짜 정말 나랑 네 팬들만 몰랐더라”라고 주장했다.

또 “네가 싫어하던 그 멤버가 우리 사이 모르고 나한테 관심 보였을 때도 멤버한테 말 한마디 못하던 네 모습에 참 의아했었어. 앞에서는 기분 나쁜 티도 못 내고 뒤에서만 엄청 욕하던 이유가 네가 당당하지 못해서였다는 것도 이제서야 보여. 내가 우스갯소리로 그랬잖아 바람 피려면 몰래 피려고. 근데 정말 몰래 많이도 폈더라. 내가 들은 것만 10명이 넘어. 네가 사람XX면 적어도 내 지인들은 건들지 말았어야지”라며 폭로를 이어갔다.

이를 접한 팬들은 “아직 찬열 입장 나오지 않았다. 기다려보자”, “모두 남한테 들은 얘기잖아”, “정확한 팩트가 없는데”, “사진 등 증거를 가지고 오세요”등 믿기 힘들다는 반응이다.

찬열이 속한 그룹 엑소는 국내서는 물론 해외에서도 남다른 인기를 자랑하는 그룹이다. 아직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찬열 측이 이 글에 대해 어떤 입장을 밝힐지 주목된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선수촌에 콘돔 진짜 많다”…시작은 서울올림

“올림픽 선수촌에 콘돔이 진짜 많다”전 배구선수 한유미의 발언이다. 최고의 몸 상태 및 정신 상태를 위해 금욕을 실천할 것 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