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흔적 없이 사라져”…‘쇼미더머니9’ 모자이크 오왼. 대마초 흡연 물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왼, ‘쇼미더머니9’ 모자이크+통편집 처리

▲ ‘쇼미더머니’ 모자이크+통편집 처리된 오왼/방송캡처
대마 흡연으로 물의를 빚은 오왼 오바도즈가 ‘쇼미더머니9’에서 모자이크 처리와 함께 사실상 통편집됐다.

지난 30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9’에서는 3차 미션 ‘리더 선발 싸이퍼’가 진행됐다. 3차 미션 ‘리더 선발 싸이퍼’는 같은 팀 멤버끼리 대결을 펼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대결을 통해 팀을 대표할 세 명을 정했다.

먼저 그루비룸, 저스디스 팀이 싸이퍼 미션에 임했다. 이 과정에서 오왼은 내내 모자이크 처리된 모습으로 방송에 나왔다.

앞서 오왼은 지난 16일 첫방송된 ‘쇼미더머니9’에서 1차 예선을 통과했다. 하지만 대마초 흡연 혐의로 기소유예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결국 하차하게 됐다.

‘쇼미더머니9’ 측은 “오왼 오바도즈가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기로 확정됐다. 앞으로 방송에서 모두 편집될 예정이다. 출연했던 1회분에서도 편집될 예정이다”고 공식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한편 경찰은 지난해 9월 오왼을 비롯해 나플라, 루피, 블루, 영웨스트 등 힙합 레이블 메킷레인 레코즈 소속 래퍼들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오왼은 초범인 점을 감안해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 래퍼 오왼/메킷레인 제공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치원 급식에 정체불명 액체 넣은 교사 “힘들

서울의 한 유치원에서 40대 교사가 원아들의 급식 등에 정체불명의 액체를 넣는 모습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2일 서울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