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쇼미더머니9’ 안병웅, 어려운 비트에도 “진짜 보여줘야겠다 생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안병웅. 사진=Mnet ‘쇼미더머니9’ 방송 캡처
‘쇼미더머니9’ 안병웅이 남다른 랩 실력을 선보여 화제다.

지난 6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9’에서는 팀 내 서바이벌인 ‘리더 선발 사이퍼’ 결과와 첫 번째 ‘트리플 크루 배틀’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죽음의 조라고 불리는 코드쿤스트X팔로알토 팀의 ‘리더 선발 싸이퍼’는 많은 화제를 모았다.

비트가 시작되자마자 스윙스는 바로 등장해 차원이 다른 무대를 선보이며 무대를 장악했으며, 맥대디와 주비트레인도 여유로운 모습으로 무대를 꾸몄다.
▲ 안병웅. 사진=Mnet ‘쇼미더머니9’ 방송 캡처
이날 마지막까지 남은 안병웅은 어려운 비트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진짜 위기다’ 그런 마음도 있는 반면에 ‘이번에 진짜 한번 보여줘야겠다’는 생각도 같이 한 것 같다”고 당시 심경에 대해 말했다.

이날 안병웅은 어려운 비트에서 실수 없이 완벽하게 무대를 완성했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안병웅 너무 잘함”, “안병웅 혼자 영화 찍네”, “무대 찢었다 더 높이 올라가길” 등 반응을 보였다.

이날 안병웅은 자신의 무대 모습이 담긴 영상을 인스타그램에 공유했다. 이에 코드쿤스트는 “미쳐미쳐”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치원 급식에 정체불명 액체 넣은 교사 “힘들

서울의 한 유치원에서 40대 교사가 원아들의 급식 등에 정체불명의 액체를 넣는 모습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2일 서울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