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뮤비 감독은 멤버 정국”…BTS, 신곡 ‘Life Goes On’ 기대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방탄소년단 ‘Life Goes ON’ 정국.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새 앨범 ‘BE’(Deluxe Edition) 발매를 앞두고 공개된 ‘Life Goes On’ 티저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전날 공식 SNS에 ‘Life Goes On’ 첫번째 티저를 공개한 데 이어 19일에는 흑백의 티저가 공개됐다. 첫번째 티저가 자유롭고 편안한 모습이 담겼다면 두번째 티저는 흑백이 주는 아련한 분위기를 담고있다.

‘Life Goes On’ 뮤직비디오 첫 티저는 모닥불 앞에 둘러앉아 서로를 바라보며 웃는 방탄소년단의 클로즈업 샷으로 시작한다. 편안한 옷차림으로 한자리에 모인 방탄소년단의 모습을 보여주며 따뜻하면서도 자유로운 느낌을 준다.
▲ 방탄소년단 ‘Life Goes On’
두번째 티저에는 뷔를 시작으로 슈가, RM, 제이홉, 지민, 진, 정국의 모습이 차례로 보여진다. 멤버들은 한곳을 응시하거나 눈을 감는 등 전체적으로 평온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특히 영상의 마지막에는 카메라를 들고 촬영하는 정국의 모습이 더해져 있다.

뮤직비디오 감독을 맡은 정국은 앞서 유튜브 공식 채널 방탄TV를 통해 “이번 뮤직비디오로는 진정성 있게, 현실감 있는 모습을 담아내고 싶었고, 즐겁게 촬영했다”라고 촬영 비하인드를 공개한 바 있다.

이번 새 앨범은 곳곳에 방탄소년단의 손길이 더해져 있어 기대감을 높인다. 일곱 멤버는 전곡의 작사, 작곡은 물론이고 분야로 총괄 담당자를 정해 앨범의 방향을 잡는 기획 단계부터 콘셉트, 구성, 디자인 등 앨범 작업 전반에 동참했다. 콘셉트 포토와 클립, 앨범 재킷, 뮤직비디오 등 비주얼 작업까지 함께 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BE’(Deluxe Edition)‘는 오는 20일 오후 2시 발매될 예정이다.

▲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치원 급식에 정체불명 액체 넣은 교사 “힘들

서울의 한 유치원에서 40대 교사가 원아들의 급식 등에 정체불명의 액체를 넣는 모습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2일 서울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