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동화처럼 만난 대단한 분” 엄용수 세 번째 결혼…상대는 누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개그맨 엄용수
코미디언 엄용수(67)가 내년 초 재미 교포 사업가와 결혼한다.

엄용수 소속사 이메이드 측은 19일 “엄용수가 교제 중인 재미교포 의류 사업가 A씨와 내년 1월 말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엄용수는 그동안 방송이나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지난해 6월부터 만난 연인이 미국에 살고 있다고 밝혔다. 서승만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서승만TV’에 출연해 연인의 존재를 공개하기도 했다.

엄용수는 “한 팬이 불행한 일이 많았는데 내 코미디를 좋아해서 괴로움을 버텼다면서 한번 보자고 해 미국에 갔었다. 동화처럼 만났다”고 소개했다.

그는 연인 A씨에 대해 “나보다 더 지적이고 폭이 넓고 하는 사업도 많은 대단한 분”이라며 “70억 인구 중에서 그분과 가장 가까운 사람이 된다는 건 로또에 당첨되기보다 더 어려운 것”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A씨는 엄용수보다 10살 정도 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결혼은 엄용수의 세 번째 결혼식이다. 그는 1989년 17살 연하인 배우 백경미와 결혼했으나 8년 만에 파경을 맞는 등 두 차례 이혼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치원 급식에 정체불명 액체 넣은 교사 “힘들

서울의 한 유치원에서 40대 교사가 원아들의 급식 등에 정체불명의 액체를 넣는 모습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다.2일 서울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