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학폭 의혹’ 박혜수, 라디오 출연 불발...게스트 명단서 제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박혜수. 사진=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혜수가 학교 폭력(학폭)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내일 예정된 ‘정은지의 가요광장’ 출연 명단에서 사라졌다.

22일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 게시판에 따르면, 오는 23일 KBS2 새 금토드라마 ‘디어엠’에 출연하는 그룹 NCT 멤버 재현과 박혜수가 출연할 예정이었지만 이날 게시판에는 두 사람의 이름이 삭제됐다.

이에 학폭 논란 여파로 박혜수가 라디오 출연에 부담을 느낀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앞서 지난 20일부터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박혜수가 학폭 가해자라는 게시글이 연이어 올라왔다. 해당 게시글과 댓글에는 박혜수의 과거 사진과 박혜수로 추정할 수 있는 행실 등 관련된 내용들이 담겼다.

박혜수에게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한 한 네티즌은 스포츠경향을 통해 “박혜수가 공개 사과를 하고 방송·작품 활동을 다시는 안 했으면 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박혜수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는 “(박혜수 학폭 의혹 관련) 해당 게시물들이 학교 폭력에 관한 사회적 분위기를 악용해 오직 박혜수를 악의적으로 음해·비방하기 위한 허위 사실임을 확인했다”며 “형사 고소는 물론 민사상 손해배상책임 청구 등 법률이 허락하는 한도 내에서 최대한 강경대응을 할 예정이니 무분별한 허위 게시물 유포 행위를 중단해 주시길 바란다”고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다.

한편, 박혜수는 지난 2014년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 시즌4’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청춘시대’, ‘내성적인 보스’,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에 출연하며 배우로 얼굴을 알렸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친모 손에 살해된 인천 8세, 죽어서야 갖게 된

검찰이 출생신고 없이 살다 엄마에게 살해된 8살 소녀에게 법적 이름을 갖게 해 줬다.25일 인천 미추홀구에 따르면 검찰은 전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