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언 김학래가 아내 임미숙 앞에서 다른 여성에게 오일을 발라줬다고 밝혔다.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
코미디언 김학래가 아내 임미숙 앞에서 다른 여성에게 오일을 발라줬다고 밝혔다.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
코미디언 김학래가 아내 임미숙 앞에서 다른 여성에게 오일을 발라줬다고 밝혔다.

8일 방송된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에서는 출연진들이 강화도에서 특별한 시간을 보낸 가운데 김학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용건은 김학래에게 “여자 등에 오일 발라줘서 난리가 났었다더라”라고 물었다.

이에 김학래는 “우리(김학래와 임미숙)랑 잘 아는 여자 탤런트가 있었는데 우리가 오니까 등에 오일 좀 발라달라더라. 어떻게 하냐. 발라달라고 하는데”라며 “(임미숙이) 나중에 ‘여자 등에 오일을 발라줘?’라더라. ‘그냥 얼굴 알고, 오빠 그러고 하는데 그걸 못하냐’라고 했다”고 말했다.

김수미가 “미숙씨가 다른 남자 등에 발라줬다고 입장을 바꿔보라”고 하자, 김학래는 “말이 되는 소리를 해라”며 웃음을 안겼다.


뉴스24
인기기사
인기 클릭
Weekly Best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