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강동원 ‘할리우드스타들과 경쟁’ 일본열도 유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름다운 늑대’ 강동원(25)이 14일 할리우드 스타들과 어깨를 겨루며 일본 열도를 유혹했다.

이날 도쿄에서 3월 중순 개봉하는 영화 ‘늑대의 유혹’(김태균 감독) 홍보 기자회견을 연 그는 100여명의 취재진이 모인 가운데 수줍은 미소를 날리며 차세대 한류스타의 등장을 알렸다.

▲ 영화 ‘늑대의 유혹’의 강동원
영화 ‘늑대의 유혹’의 강동원
공교롭게도 같은 날 도쿄에서는 할리우드 스타들의 이벤트가 동시다발로 벌어졌다. 영화 ‘오션스트웰브’ 홍보를 위해 브래드 피트, 조니 클루니 등이 전날 입국해 릴레이 인터뷰를 갖고, 영화 ‘알렉산더’의 주인공 콜린 파렐이 대규모 기자회견을 여는 등 할리우드 스타들의 홍보전이 불을 뿜었다.

언론의 관심이 분산되는 가운데서도 강동원은 한류스타로서 위용을 잃지 않았다. 16일 산케이스포츠는 ‘한국에서 애인감 1위로 뽑히고 있는 젊은 스타가 왔다’며 그의 기자회견 내용을 주목했다.

산케이스포츠는 “사적으로 일본을 몇차례 방문했다는 강동원이 ‘하라주쿠나 시부야 거리에 앉아있는 사람들을 흥미롭게 보곤 했다. 왜들 그렇게 앉아있는 것이냐?’라고 되물어 좌중을 웃겼다”고 보도했다.

강동원은 16일 일본 홍보를 마치고 귀국해 서울 모처에서 팬 400여명과 생일파티를 가졌다.

조재원기자 jone@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