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리스 충돌’ 강병규 출국금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중앙지검은 인기배우 이병헌씨와 이씨의 전 여자친구 간 고소 사건과 관련해 방송인 강병규씨와 그의 여자친구 최모씨에 대해 출국금지 조치한 것으로 14일 알려졌다.


▲ 강병규
 검찰은 지난 7~8일께 이씨가 전 여자친구 권모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사건과 관련해 강씨에게 최근 출석을 요구했으나 강씨가 불응하자 법무부에 출금조치를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강씨는 이씨와 권씨 간 고소사건의 배후에 자신이 있다는 소문을 낸 사람이 드라마 ‘아이리스’ 촬영현장에 있다고 보고 항의하려고 작년 12월14일 새벽 ‘아이리스’ 촬영 현장을 찾아 전모(42)씨와 말다툼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말다툼은 강씨 일행과 드라마 제작진 간에 폭행시비로 번지면서 ‘조직폭력배 개입’ 등의 의혹까지 제기돼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가 수사를 벌이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