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최철호 ‘쉴틈이 없네! MBC 동이 대열 합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최철호가 SBS ‘자이언트’ 출연을 고사하고 최근 MBC ‘동이’에 합류했다.

▲ 최철호


최철호는 영조의 생모이자 숙종의 후궁 숙빈 최씨의 일생을 다룬 이 드라마에서 한성부서윤 오윤역을 맡아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인기 사극 ‘대장금’의 이병훈 PD가 연출을 맡아 주목받고 있는 이 드라마에서 최철호는 숙종역의 지진희. 동이역의 한효주 등과 호흡을 맞추게 된다.

한편 ‘자이언트’는 배우 김명민의 캐스팅 불발에 이어 또 다시 남자 배우 캐스팅에 실패했다. 최근 여주인공으로 MBC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의 황정음을 확정지었지만 남주인공은 캐스팅에 난항을 겪고 있다.

건설붐이 일기 시작하던 1970년대의 건설현장을 배경으로 주인공이 가난을 극복하고 성공을 거머쥐는 이야기를 다루는 이 드라마는 주인공 이강모가 이명박 대통령을 떠올리게 한다는 점에서 현직 대통령을 미화한다는 논란을 낳고 있어 남주인공 캐스팅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김영숙기자 eggroll@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