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윤정·노홍철 결별…열애 9개월만에 친구사이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노홍철(왼쪽)·장윤정
연합뉴스
가수 장윤정(30)과 방송인 노홍철(31) 커플이 9개월의 열애 끝에 최근 결별했다고 장윤정의 소속사인 인우프로덕션이 9일 밝혔다. 인우프로덕션은 “장윤정과 노홍철이 지난달 친구 사이로 남기로 했다.”며 결별설을 시인했다.

장윤정은 이날 오후 기자들과 만나 “연예인으로서 이런 일이 있어도 웃으며 이야기해야 하는 게 참 힘들다.”며 “내가 그런(결별) 이야기를 유쾌하게 이야기한 것처럼 비쳐져 너무 속상하다.”고 말했다. 이어 “(일부 언론보도처럼)성격 차이나 다툼, 부모님의 반대 등 특별한 이유가 있어 헤어진 것은 아니며 지금도 노홍철씨와는 굉장히 편하게 연락하고 지내는 사이”라며 “단지 연인에서 친구로 처지가 바뀐 것뿐”이라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SBS TV ‘일요일이 좋다’의 코너 ‘골드 미스가 간다’에 함께 출연하며 지난해 5월 정식 교제를 시작했고, 한 달 뒤인 6월 이 사실을 공표했다. 이후 장윤정은 일반인 남성과 맞선을 보는 ‘골드 미스가 간다’에서 하차했다.


이은주기자 erin@seoul.co.kr
2010-03-1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