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파주’ 이선균, 라스팔마스영화제 남우주연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파주’의 이선균이 지난 20일 막을 내린 제11회 스페인 라스팔마스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았다고 제작사 TPS컴퍼니가 29일 전했다.


▲ 이선균
‘파주’는 지난 14일 폐막한 제12회 도빌 아시아영화제에서 심사위원대상을 공동수상했고, 다음 달 뉴욕에서 열리는 트라이베카영화제에는 경쟁부문에 진출했다.
라스팔마스 국제영화제에서 지난해에는 ‘똥파리’로 양익준, 김꽃비가 남녀주연상을 받았으며 2008년에는 전수일 감독의 ‘검은 땅의 소녀와’가 촬영상을 받았다.

서울=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