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소녀시대의 이상형은?…기무라 타쿠야&조쉬 하트넷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녀시대의 이상형은 조쉬 하트넷&기무라 타쿠야… ‘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들이 자신들의 이상형을 밝혔다.



소녀시대는 지난 10일 밤 방송된 SBS ‘김정은의 초콜릿’에 출연해 특별한 무대를 가졌다.

이번 무대는 멤버인 ‘티파니’의 아이디어로 한 시대를 이어간 걸파워 아티스트를 총 망라해 무대를 꾸몄다.


티파니는 “이제는 대한민국 걸그룹들이 걸 파워의 주인공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뜻깊은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이어 멤버들은 MC 김정은과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고 저마다의 이상형을 공개하기도 했다.

수영은 MBC ‘우결’을 통해 가상 결혼 생활을 하는 서현에게 “대놓고 데이트하게 해줘서 너무 부럽다”고 부러움을 표현하기도 했다.

한편, 효연과 윤아는 ‘기무라 타쿠야’를 똑같이 뽑아 설전(?)을 벌이기도 했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