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시아준수,영웅재중,믹키유천만 日서 그룹결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그룹 JYJ(김재중, 박유천, 김준수)가 지난 3일 태국 방콕 임팩트 아레나에서 ‘JYJ 월드투어 콘서트 2011’의 첫 공연을 펼치고 있다.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
시아준수,영웅재중,믹키유천 등 SM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분쟁을 겪은 세 멤버가 일본에서 그룹을 결성한다고 에이벡스가 동방신기의 일본 홈페이지를 통해 14일 발표했다.

동방신기의 일본 소속사인 에이벡스는 “세 멤버는 에이벡스와 전속 매니지먼트 계약을 맺고 활동한다”며 “6월부터 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벤트는 ‘준수/재중/유천 생스기빙 라이브 인 돔’이라는 타이틀로 6월 5-6일 교세라 돔 오사카,같은 달 12-13일 도쿄 돔에서 열린다.

이에 대해 SM엔터테인먼트는 “현재도 세 멤버의 전속 계약은 유효하다”며 “가처분 결과에 대한 본안 소송이 제기된 상황에서 소송 결과를 고려하지 않은 무책임한 행동이다.이들의 그룹 결성은 스스로 동방신기를 버린 것이어서 유감”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