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초신성 성제, 일본 영화 주연 캐스팅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에서 오리콘차트 진입. 광고촬영 등을 통해 인기를 구축중인 남성그룹 초신성이 일본 영화에서 주연도 맡게 됐다.

초신성은 다음달 11일 개봉하는 영화 ‘너에게 러브송을’의 주연을 맡았다고 20일 일본 산케이스포츠가 보도했다.


영화에서 초신성은 한국의 인기그룹으로 등장하며 멤버 중 한명이 일본 소녀와 사랑을 나누는 스토리를 연기한다.

남자 주인공은 초신성 멤버 성제가. 여주인공은 일본의 젊은 실력파 여배우 미나미사와 나오가 맡는다.

소속사측은 “데뷔전부터 노래와 춤 외에 연기레슨을 받아온 멤버들의 매력을 전하기 위해 영화를 제작하게 됐다”고 전했다. 영화는 도쿄 록본기의 토호시네마즈 등 4군데에서 4일 한정으로 상영된다.

김상호기자 sangho94@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