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타블로 “장동건ㆍ원빈도 힙합했으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그룹 에픽하이의 멤버 타블로.


그룹 에픽하이의 타블로가 장동건과 원빈도 힙합을 했으면 좋겠는 독특한 의견을 제시했다.

타블로는 21일 밤 12시35분 방송되는 MBC ‘음악여행 라라라’의 최근 녹화에서 “우리나라에서 힙합이 사랑받으려면 랩하는 스타가 필요하다. 미국에서 에미넴이나투팍 같은 슈퍼스타들이 힙합을 하듯 우리나라에서도 장동건이나 원빈 같은 대형스타들이 힙합을 하면 힙합이 지금보다 훨씬 더 대중화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에픽하이는 지난달 초 스페셜 음반 ‘에필로그’를 발표하고 활동 중이다. 타블

로는 이날 방송에 에픽하이의 다른 멤버인 미쓰라 진과 함께 출연해 이번 음반이 가진 의미, 멤버 DJ투컷의 입대 이후 에픽하이의 달라진 점 등에 대해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또 새 음반에 담긴 ‘Wordkill’, ‘Coffee’ 등의 노래를 부르며 드렁큰 타이거의’Good Life’를 에픽하이만의 스타일로 재편곡해 들려준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