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조경덕감독 ‘섹스 볼란티어’ 싱가포르 국제영화제 2관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경덕 감독의 ‘섹스 볼란티어’가 24일 폐막한 제23회 싱가포르국제영화제에서 작품상과 감독상을 수상했다.

‘섹스 볼란티어’는 중증 장애인의 성 문제를 도발적으로 다룬 영화로 지난해 상파울루 국제영화제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받았으며 새달 5일 개막하는 제10회 밀라노국제영화제 감독상과 편집상 후보에 올라 있다.

조 감독은 25일 “많은 분이 영화 내용과 ‘온라인 0원 개봉’ 취지에 공감하는 것이 상을 탄 것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 영화는 불법적인 온라인 영화 유통질서에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22일부터 맥스무비 등 10개 인터넷 사이트에서 무료 상영하고 있다.

홍지민기자 icarus@seoul.co.kr
2010-04-2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