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KBS ‘전설의 고향’, 뉴욕페스티벌 금상 수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2TV ‘전설의 고향 - 사진검의 저주’(연출 김정민)가 2010 뉴욕 페스티벌에서 최우수 작품상인 금상을 받았다.

 KBS는 3일(현지시각) 뉴욕 맨해튼에서 개최된 뉴욕 페스티벌 시상식에서 ‘전설의 고향 - 사진검의 저주’가 TV영화 드라마 부문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받았다고 4일 말했다.

 뉴욕 페스티벌은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방송 프로그램을 선정하는 권위 있는 국제상으로 국제에미상,피버디상과 더불어 미국에서 개최되는 대표적인 국제상이다.

 ‘전설의 고향’이 국제상을 받기는 이번이 처음으로,수상작 ‘사진검의 저주’는 2008년 최수종,사강 등이 출연해 호평을 받았다.

 한편,MBC 다큐멘터리 ‘공룡의 땅’은 같은 페스티벌의 ‘네이쳐&와일드라이프’ 부문에서 동상을 받았다.

 ‘공룡의 땅’은 한국-몽골 국제공룡탐사대가 몽골의 고비 사막에서 1억년 전 무수한 발자국만 남기고 한반도에서 사라진 공룡의 흔적을 찾는 과정을 화려한 컴퓨터그래픽과 함께 담아낸 작품으로,MBC는 수상을 기념해 14일 밤 10시45분 이 프로그램을 재방송한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