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범수 14세 연하 통역사와 결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범수(41)가 14살 연하인 국제회의 통역사 이윤진(27)씨와 22일 서울 광장동 쉐라톤워커힐 애스톤하우스에서 웨딩마치를 울렸다.


▲ 이범수(오른쪽)와 이윤진씨.
연합뉴스
톱스타 이병헌이 사회를 맡아 비공개로 진행된 결혼식은 김종환 전 합창의장이 주례를 섰다. 축가는 가수 환희와 휘성, SG워너비가 불렀다.

신부 이윤진씨는 춘천 MBC에서 아나운서 생활을 시작해 OBS 아나운서 공채 1기로 활동하다 현재는 국제회의 통역사 겸 영어 전문 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이다. 이범수와는 2008년 영어 개인교사와 제자로 만났다. 신혼여행은 이범수의 ‘자이언트’ 촬영으로 미뤄졌다. 신접살림은 서울 강남에 차린다.

이경원기자 leekw@seoul.co.kr

2010-05-2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