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그냥 걸었어’ 임종환 별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990년대 ‘그냥 걸었어’로 사랑받은 가수 임종환이 23일 오전 7시 직장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45세.


임종환은 가수활동을 접은지 12년 만인 지난해 복귀, 트로트 싱글 음반 ‘사랑이 간다’를 발표하고 활동했으나 3-4개월 전 직장암을 발견하고 투병해왔다.

임종환의 측근은 23일 “직장암 말기에 발견해 병원에서 투병해오다가 오늘 별세했다”며 “뉴질랜드에서 한인 라디오 방송국을 운영하다가 귀국해 지난해부터 가수 활동에 대한 의지를 불태웠는데 갑자기 떠나게 돼 안타깝다”고 말했다.


임종환은 1992년 휘버스 출신 가수 이명훈의 지도 아래 1집 ‘난 널 믿어’를 발표하며 공식 데뷔했다. 1994년 2집의 ‘그냥 걸었어’, 1995년 3집의 ‘그때를 아십니까’, 1996년 4집의 ‘멋대로 생긴 총각’ 등 주로 레게 풍의 노래를 발표했다. ‘그냥 걸었어’에서 노래 중간 추임새를 넣은 여성은 대학교 후배인 임종환의 아내다.

빈소는 경기도 일산병원이며 발인은 25일 오전 6시30분, 장지는 수원 연화장 내 납골당이다. 유족으로는 아내와 1남 1녀가 있다. ☎ 031-932-9171.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