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대국남아, 카리스마 갖춘 ‘진짜 남자’로 깨어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5인조 아이돌 그룹 대국남아가 강한 카리스마를 갖춘 ‘진짜 남자’로 다시 깨어났다.


지난 3월 디지털 싱글 ‘동경소년’에서 미소년의 곱상한 이미지로 눈길을 끈 대국남아는 지난 16일 있은 첫 번째 미니 앨범 ‘어웨이크’(Awake) 쇼케이스에서 남성미 넘치는 파워 댄스와 가창력을 선보였다.

특히 일렉트로닉 사운드가 돋보이는 타이틀곡 ‘비틀비틀’ 무대에서 이들은 화려한 의상과 개성 있는 퍼포먼스로 여성 관객을 압도했다. 새 앨범에는 ‘비틀비틀’을 포함해 ‘뉴 보이즈’(New boyz). ‘아무도… 그 누구도’. ‘더 원’(The one) 등이 수록돼 있다.

18일 KBS2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치는 대국남아는 미카. 가람. 현민. 인준. 제이 등으로 구성돼 3년간의 트레이닝을 통해 실력과 끼를 가다듬었다. 데뷔 전부터 소문이 돌아 공식 사이트의 팬 가입자 수가 이미 4만 명을 돌파한 가요계의 ‘앙팡 테리블’이다.

김용습기자 snoopy@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