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17살 신예 이온 ‘분홍 립스틱 그후’ 부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윤아가 2002년 영화 ‘광복절 특사’에서 불러 더욱 유명해진 ‘분홍 립스틱’의 연작 시리즈 ‘분홍 립스틱 그 후’가 18일 온라인에 출시된다.

▲ 이온


특히 17세 신인 여가수 이온이 수많은 경쟁자를 물리치고 ‘분홍 립스틱 그 후’를 불러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1988년 가족그룹 작은별가족의 강애리자가 부른 ‘분홍 립스틱’의 원작자는 영화음악 작곡가로 활동 중인 강인구다. 2년 전에 ‘분홍 립스틱 그 후’를 완성한 그는 “영화처럼 이야기가 연결되는 연작 곡을 만들고 싶어서 시도했다. 전작은 이별이 주제라면 이번 곡은 홀로서기를 담고 있다”고 말했다.

‘분홍 립스틱 그 후’의 탄생 소식을 듣고 그동안 수많은 가수가 타이틀곡으로 하고 싶다며 요청했지만. 강인구는 곡의 진짜 임자를 찾는 데 신중을 기했다. 그러던 중에 열일곱 살임에도 호소력이 짙고 성숙하면서 발랄한 느낌의 보컬을 갖춘 신예 이온을 ‘분홍 립스틱 그 후’의 주인공으로 발탁했다.

김용습기자 snoopy@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