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라스트 갓파더’ 2주째 박스오피스 1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헬로우 고스트‘ ’황해‘ 누적관객 200만명 돌파

 심형래 연출·주연의 코미디 영화 ’라스트 갓파더‘가 2주째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라스트 갓파더‘는 7~9일 사흘간 전국 518개 상영관에서 39만6천289명(25.5%)의 관객을 동원해 1위에 올랐다.누적 관객은 지난달 29일 이후 189만4천192명이다.

▲ 영화 <라스트 갓파더> 심형래


 지난 5일 개봉한 김윤진·박해일 주연의 스릴러 ’심장이 뛴다‘는 503개 상영관에서 관객 31만8천414명(20.5%)을 모아 2위에 올랐다.

 차태현 주연의 ’헬로우 고스트‘는 433개관에서 30만6천180명(19.7%)의 관객이 들어 3위를,하정우·김윤석 주연의 ’황해‘는 15만2천677명(9.8%)을 동원해 4위를 차지했다.

 ’헬로우 고스트‘와 ’황해‘는 지난달 22일 나란히 개봉된 이후 누적 관객이 각각 226만1천71명과 209만8천719명으로 200만명을 돌파했다.

 블록버스터 판타지 영화 ’해리 포터와 죽음의 성물-1부‘는 9만6천439명을 보태 5위에 올랐고 3D 애니메이션 ’새미의 어드벤쳐‘는 9만263명을 동원해 6위다.

 이밖에 ’트론-새로운 시작‘(5만1천646명),’극장판 메탈 베이블레이드 VS 태양 작열의 침략자 솔블레이즈‘(4만661명),’극장판 포켓 몬스터 DP-환영의 패왕 조로아크‘(3만2천86명),’울지마,톤즈‘(1만7천780명)가 10위 안에 들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