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현빈·탕웨이 주연 ‘만추’ 베를린영화제 공식초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드라마 ‘시크릿가든’으로 신드롬을 일으킨 현빈과 ‘색, 계’의 여주인공 탕웨이(湯唯)가 주연한 영화 ‘만추’가 새달 10일 독일에서 열리는 제6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포럼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만추’는 이만희 감독의 동명의 영화(1966)를 ‘가족의 탄생’(2006)의 김태용 감독이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모범수로 특별휴가를 나온 여성 안나(탕웨이)가 미국 시애틀에서 한국인 교포 훈(현빈)을 만나 사랑에 빠진다는 내용이다. ‘만추’는 또 3월 19~26일 스위스에서 열리는 제25회 프리부르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부문에도 초청됐다. 새달 17일 국내 개봉한다.

임일영기자 argus@seoul.co.kr
2011-01-1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