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형돈-한유라 부부 ‘재미있는 퀴즈클럽’서 MC와 작가로 호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정형돈(33)과 방송작가 한유라(29) 부부가 결혼 후 처음으로 MC와 작가로 의기투합했다.

▲ 정형돈(왼쪽)·한유라 부부
정형돈-한유라 부부는 설연휴 기간에 방송하는 SBS 설특집 ‘재미있는 퀴즈클럽’에서 MC와 작가로 만나 찰떡궁합을 과시할 예정이다. 이들 부부는 지난 2008년 SBS ‘미스터리 특공대’에서 MC와 방송작가로 처음 만나 2009년 9월 결혼에 골인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정형돈은 자신의 아내가 참여하는 프로그램의 MC를 맡는다는 사실을 부담스러워하다가 프로그램의 기획안을 본 뒤 참여를 결정했다. 최근 녹화에서 정형돈은 “아내가 보고 있어 더 긴장됐다. 못 웃기면 아내한테 혼날 거 아니냐?”라며 긴장했지만. 막상 카메라가 돌아가자 ‘미친 존재감’을 발휘했다.

정형돈 외에도 김용만. 김숙. 사이먼 디. 리지가 ‘재미있는 퀴즈클럽’의 공동 진행을 맡고 지상렬. 송은이. 김태훈. 문희준 등이 게스트로 참여해 퀴즈를 푼다.

김효원기자 eggroll@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