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우성 부상 SBS ‘아테나’, 25일 스페셜로 대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우성의 부상으로 제작에 차질이 생긴 SBS TV 월화극 ‘아테나 : 전쟁의 여신’이 25일 정상 방송을 하지 못하고 스페셜 방송으로 대체된다.

 SBS는 정우성의 부상으로 방송분량을 다 찍지 못해 25일 밤 10시 ‘아테나’의 방송 시간에 ‘아테나 스페셜 - 수애의 비밀’을 내보낸다고 24일 밝혔다.

 제작진은 “스페셜 방송에는 극중 비밀의 키를 쥐고 있는 특수요원 윤혜인 역 수애의 내레이션과 함께 그동안 방송에서는 볼 수 없었던 장면과 더불어 메이킹 필름과 각 배우들의 인터뷰가 담긴다”고 전했다.

 이어 “23일 밤 차량 액션신 도중 부상한 정우성과 정찬우는 현재 안정을 취하고 있다”며 “이후 촬영분은 배우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차질없이 진행하고 향후 방송 또한 이상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전날 사고로 무릎을 다친 정우성은 당분간 걷거나 뛰어서는 안된다는 진단을 받았으며,정찬우는 머리를 몇바늘 꿰매고 팔에 반깁스를 한 상태라고 제작진은 전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