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경찰·택시기사 폭행 전태수 입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마포경찰서는 만취한 상태에서 택시기사와 경찰에게 폭력을 휘두른 탤런트 전태수(27)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운전자 폭행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30일 밝혔다. 전씨는 29일 0시 35분쯤 서울 마포구 홍익대 인근 거리에서 송모(44)씨가 운전하던 택시를 타고 가다가 운전석과 조수석 사이에 다리를 올리고 이를 제지하는 송씨의 어깨를 발로 걷어찬 혐의를 받고 있다.


▲ 전태수
스포츠서울
전씨는 송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마포서 서강지구대 소속 최모(36) 경위와 김모(31) 순경에게 욕설을 하고 다리를 발로 찬 혐의도 받고 있다. 배우 하지원씨의 친동생인 전씨는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KBS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에 출연했다.

김양진기자 ky0295@seoul.co.kr

2011-01-3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