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다도시 2년전 이혼 당시 심경고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다도시가 31일 방송된 YTN 뉴스&이슈 ‘이슈&피플’에서 2009년 2월 갑작스런 이혼 발표로 인해 힘들었던 심경을 고백했다.

▲ 이다도시


 그녀는 “그때는 무척 힘들었다.”면서 “아이들을 평화롭게 키우기 위해 내 인생의 모든 것을 공개하고 싶지 않았다.”고 당시를 회고했다. 이어 “어느 정도 고부 갈등도 있었다.”고도 했다. 이다도시는 또 “20년동안 한국에서 살면서 한국문화에 적응하려 해도 외국인 며느리로 살 수밖에 없었다.”며 한국 생활의 어려움도 실토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