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승기 ‘1박 2일’에 남는다…하차 논란 종지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승기
스포츠서울
이승기가 KBS 2TV ‘해피 선데이-1박 2일’에 남는다.

 이승기측 관계자는 15일 “‘1박 2일’ 제작진과의 협상 끝에 하차하지 않기로 합의했다.”면서 “이승기도 군입대 전까지 이 프로그램에 남겠다는 의지가 강했다.”고 밝혔다. 또 “소속 기획사도 이승기의 의사를 전적으로 따르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일본 활동과 관련해서도 “음반 발매 등 활동 시기에 대해 소문이 무성한데 아직 정해진 건 아무 것도 없다. 아뮤즈·유니버셜 뮤직,에이벡스 등 대형 기획사로부터 제안을 받은 것은 사실이지만 고려 중일뿐”이라고 전했다.


 이승기의 ‘1박2일’ ‘강심장’ 하차설은 2월에 들어 구체화되면서 논란이 가중됐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