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규리가 잘못했다”, 카라 한승연 아버지 발언 논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카라의 멤버 한승연의 아버지가 일본 방송에서 카라 사태의 원인으로 리더 박규리를 거론해 논란을 낳고 있다. 신한류스타로 급부상한 그룹 카라의 일부 멤버들이 소속사와 이견을 보이며 법정공방을 벌이고 있는 과정에서 나온 발언이어서 파장이 적지 않을 전망이다.

▲ 카라 한승연의 아버지 ‘리더의 잘못이다’발언이 논란이 되고있다.
하이컷 제공
 한승연의 아버지 한종칠 씨는 15일 후지TV ‘슈퍼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리더가 책임감 없게 하는 것 같다. 소통이 잘 안되다 보니 빚어진 일”이라고 말했다. 리더인 박규리에게 사태의 모든 책임을 떠넘기는 듯한 뉘앙스로 들릴 수 있는 부분이다. 한씨는 또 “카라는 커가는데 소속사의 뒷받침이 잘 되지 않았다. 아이들의 미래가 불안했다.”고도 말했다.

 한승연, 강지영, 니콜 등 소속사와 갈등을 빚고 있는 카라 멤버들은 지금까지 “소속사와의 문제일 뿐이며, 멤버간의 분쟁은 없다.”고 입을 모아왔다. 그러나 네티즌들은 한씨의 이같은 발언을 통해 멤버간에도 일부 문제가 있었다는 추측을 내놓고 있다.


 한편 한승연, 강지영, 정니콜 등 카라 멤버 3인은 지난달 19일 소속사에 전속계약 해지 통보를 했다. 또 지난 14일에는 DSP미디어를 상대로 전속계약부존재확인 청구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