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다찌마와’ 임원희, 10살 연하 논술강사와 결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임원희
 스크린에서 강한 개성을 뽐내온 배우 임원희(41)가 10세 연하의 논술강사와 결혼한다.

 18일 소속사는 임원희가 20일 오후 1시 서울 그랜드호텔에서 10세 연하의 초등학교 논술강사 김모씨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전했다.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되며 신혼여행지는 하와이로 알려졌다. 임원희는 김씨와 1년여간 교제한 끝에 결실을 맺게 됐다고 소속사는 밝혔다.

 임원희는 장진 감독의 영화 ‘기막힌 사내들’(1998)로 데뷔한 후 류승완 감독의 ‘다찌마와 리’(2000)로 첫 주연을 맡았다. ‘킬러들의 수다’(2001) ‘재밌는 영화’(2002) ‘실미도’(2003) ‘대한민국 1%’(2010) 등의 영화에 출연하면서 특유의 개성있는 연기력으로 주목받고 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