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카라’ 강지영 父 “3인 매니지먼트 따로 하고 싶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카라 멤버 강지영의 아버지가 ‘3인의 매니지먼트를 따로 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 강지영
그는 17일 방송한 SBS ‘한밤의 TV연예’와 전화인터뷰에서 ‘소송을 제기한 3인과 나머지 2명 매니지먼트를 따로 하자고 제안했느냐’는 질문에 “그러고 싶죠. 불안하니까 밉보일 게 아니에요. 소송했는데 잘 보살펴주겠어요? 다른 이유는 없어요. 아이들이 불안하니까”라고 말했다. 소송 이유에 대해서는 “원래 수순 아닌가요. 원칙대로 계약했으면 그런 일(소송)이 없었을 것이다. 소송하다가 중간에 합의를 보면 끝날 수도 있잖아요? 취하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한편. 그는 지난 15일 한승연 아버지가 일본 후지TV ‘슈퍼뉴스’와 인터뷰에서 “리더가 책임감 없게 하나 봐요”라고 밝혀 카라 사태의 원인으로 박규리가 지목된 부분에 대해서도 대신 해명했다. 그는 “(한승연 아버지가) 리더라고 한 것은 물론 미스(실수)지만. 대표를 보통 리더라고 부르잖아요”라고 밝혔다.

김용습기자 snoopy@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