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장훈, 어렵다던 독도 공연 강행…선상 콘서트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니홈피를 통해 “독도 공연이 어려울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던 김장훈(44)이 독도공연을 강행하기로 결정했다.




▲ 싸이·김장훈(오른쪽)


김장훈은 한국 홍보 전문가인 서경덕 성신여대 객원교수와 함께 오는 28일 ‘독도 페스티발’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김장훈측은 “이사부 크루즈와 울릉군청의 협조로 28일 오후 1시간 동안 독도의 동도와 서도 중간에 배를 정박하고 배 위에서 300여명의 원정대와 함께 콘서트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독도페스티발 원정대의 구성은 반크회원들과 독도를 위해 앞장서 온 홍보전사들. 그리고 싸이월드를 통해 모집된 42명의 일반인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김장훈측은 “관객 300여명 중 일반참여자의 비율을 줄인 것은 차로 10시간. 뱃길로 20시간이 소요되는 극심한 고통이 요구되는 공연길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김상호기자 sangho94@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