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세바퀴 작가 지승아 “삼촌 지상렬, 최근 백지영에게 대시” 폭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상렬씨의 조카이자 세바퀴 작가인 지승아씨가 ”삼촌이 얼마 전 사석에서 백지영씨에게 적극 대시했다.”고 폭로했다.

승아씨는 최근 녹화된 MBC ‘세바퀴’에서 이 사실을 깜짝 공개했다. 이에 지상렬씨는 ”내가 평소에 백지영씨를 좋아한다. 이성으로서 좋고, 남자보다 의리가 있고 모든 거 맡길 수 있다는 생각이 들어 ‘오빠랑 만나 보는 게 어떠냐’고 적극적으로 대시했다.”고 말했다.

제작진은 ”출연진들이 백지영씨의 대답을 듣고 깜짝 놀랐다.”고 전했다.

지상렬씨는 이날 그동안 길러온 특유의 꽁지머리를 짧게 자르고 “올해는 꼭 결혼을 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보였다. 백지영씨의 대답은 26일 오후 11시 방송에서 공개된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