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탤런트 안재모 신혼집에 도둑…패물 없어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탤런트 안재모(32)씨의 신혼집에 도둑이 들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7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안씨는 강남구 청담동의 한 빌라 3층인 자신의 집이 도둑을 맞았다며 이날 오전 2시께 직접 신고해왔다.

 안씨는 경찰에서 “지방에 촬영하러 갔다가 돌아왔는데 집이 어수선해서 살펴보니 결혼 패물 등이 없어졌다”고 말했다.

 안씨는 지난달 결혼해 현재의 집에 신접살림을 차렸고,도둑이 들 당시 부인은 친정 집에 머무르고 있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절도범이 창문을 넘어들어가 금품 1천여 만원 어치를 훔쳐 달아난 것으로 보고 근처 CCTV를 확보하는 등 수사를 벌이고 있다.

 안씨는 KBS 대하드라마 ‘근초고왕’에 출연 중이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