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평양성 쓴맛’ 이준익 감독...”상업영화 은퇴선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준익 감독이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상업영화에서 은퇴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 감독은 지난 26일 트위터를 통해 “평양성,250 만에 못 미치는 결과인 170만.저의 상업영화 은퇴를 축하해 주십시오”라고 말해 더 이상 상업영화를 만들지 않겠다는 뜻을 전했다.

 앞서 그는 언론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평양성’이 손익분기점을 넘기지 못할 경우 상업영화를 연출하지 않겠다는 뜻을 내비친 바 있다.이 영화의 손익분기점은 250만명이다.

 2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정진영,이문식 등이 주연으로 출연한 ‘평양성’은 이날까지 170만 5천여명의 관객을 동원하는데 그쳤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