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독설가’ 방시혁 “미쓰에이, 한국 대중 음악사의 사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 오디션 프로그램 ‘위대한 탄생’에서 독설 심사평을 쏟아내며 유명세를 탄 작곡가 방시혁이 걸그룹 ‘미쓰에이(miss A)’에 대해서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 제작진에 따르면 방시혁은 7일 방송분 녹화에서 “미쓰에이는 한국 대중음악사의 위대한 사건”이라고 말했다.

 그는 ‘인정할 수밖에 없는 아이돌은 누구인가’라는 질문에 “(미쓰에이를 보고) 한류를 목표로 훈련된 최종 결과물이 나왔다는 걸 느꼈다.”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독설가’이란 지적에 대해서는 “우리 회사 가수들과 녹음할 때는 방송보다 훨씬 세게 말한다.”고 덧붙였다.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는 7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