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일본서 성공 가능성 가장 큰 연예인은 이승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승기
스포츠서울
 이승기가 일본 진출에 성공할 가능성이 가장 큰 연예인으로 꼽혔다.

 음악전문사이트 ‘몽키3’가 3~9일 7일간 실시한 ‘일본 진출에 성공할 것 같은 가수’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이승기는 522명 중 45%(234명)의 지지를 받아 1위를 차지했다.

 응답자들은 “가창력이라면 일본에서도 통한다.” “드라마 ‘찬란한 유산’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등을 통해 인지도가 상당히 높다.”며 이승기를 꼽았다. 최근 일본 진출을 선언한 이승기는 이 달 일본행을 계획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위는 일본 데뷔 싱글 ‘고 어웨이(Go Away)’ 발매를 앞두고 있는 2NE1로 115명(22%)이 지지했다. 16일 ’쇼크(SHOCK)’의 일본어 버전이 수록된 앨범을 발매할 예정인 비스트(18%·92명)가 3위에 올랐다. 5월 일본에 정식으로 데뷔하는 2PM(6%, 32명)은 4위에 올랐다. 5,6위는 일본 진출을 선언한 걸그룹 시크릿(6%· 29명)과 애프터스쿨(4%·20명)이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