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배트맨’ 시리즈 집사 마이클 고프 93세로 별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배트맨’ 시리즈에서 배트맨의 집사 알프레드로 나왔던 영국 배우 마이클 고프가 17일(현지시간) 영국의 자택에서 노환으로 별세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향년 93세.

 고프는 1948년 영화 ‘안나 카레니나’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아웃 오브 아프리카’(1985)를 통해 아카데미 최우수 작품상을 포함한 7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1989년 마이클 키튼이 주연한 팀 버튼 감독의 ‘배트맨’을 시작으로 발 킬머, 조지 클루니와 함께 3편의 ‘배트맨’ 시리즈를 더 찍으면서 유명세를 탔다.

 고프는 영국 공상과학 TV 시리즈 ‘닥터 후’를 비롯해 1940년대부터 150편이 넘는 영화와 TV 시리즈에 출연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