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군산시, 귀순 연예인에 ‘명예시민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북 군산시는 탈북해 가수 겸 영화배우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김혜영(1998년 귀순)씨에게 명예시민증을 수여했다고 21일 밝혔다.


▲ 김혜영(오른쪽)
연합뉴스


군산시는 1998년에 귀순한 김씨가 2009년에 군산 출신 영화배우인 김성태씨와 결혼하면서 군산과 인연을 맺은 뒤 그간 군산을 알리는 데 적극 앞장서왔다고 설명했다.


특히 김씨는 민주평통에서 추진하는 ‘국민 한마음 잇기’ 운동에 참여해 군산을 널리 홍보하고, 군산의 어려운 이웃을 정기적으로 도우며 선행에 앞장서고 있다고 시는 설명했다.

평양국립연극단원 출신인 김씨는 귀순 이후 가수 겸 연기자로 나서 수편의 드라마출연에 이어 정규앨범도 4집까지 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