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이 잊은 인순이, 아이돌 샤이니의 ‘링딩동’ 열창에 대찬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50대 중반의 인순이(본명 김인순)가 샤이니의 곡을 열창해 “역시 인순이”란 찬사를 받았다.

▲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인순이는 25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아이돌 가수 샤이니의 대표곡인 ‘링딩동’을 불렀다. 그는 샤이니 멤버 5명의 파트를 모두 소화해 냈다. 파격적인 의상과 안무도 선보여 관객들을 놀라게 했다. 네티즌들은 ”정말 최고의 무대였다. 소름이 끼칠 정도다.”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그는 열창 후 ”다섯 사람이 하는 것을 혼자 하려니 힘들었지만 관객들이 호응하는 모습을 보면 항상 도전하게 된다.”고 말했다.



인순이는 ”’스케치북’에서 출연해 달라고 했을 때 기분이 정말 좋았다. 관객들과 눈, 가슴을 마주하고 노래하기 때문”이라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인순이는 최근 댄스곡 ‘어퍼컷’으로 활동 중이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