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UV 새 싱글 ‘이태원 프리덤’ 발표…박진영 피처링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더 이상의 음악은 없다. 더 이상의 댄스도 없다!”

 유세윤과 뮤지로 구성된 ‘가요계의 이단아’ UV가 28일 디지털 싱글 ‘이태원 프리덤’을 발표했다. 이태원 프리덤은 1980년대 디스코 리듬에 중독성있는 팝 사운드를 가미한 곡으로 UV 특유의 재기발랄한 가사가 특징이다.



 특히 이 노래는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대표가 랩퍼로 참여해 눈길을 끌고 있다. 박진영은 “데모 음원을 들어본 후 유쾌하고 자유로운 UV의 음악에 반해 피처링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진영은 복고풍 파마머리와 의상을 입고 뮤직비디오에 출연, 화려한 댄스 실력을 선보였다.

 UV는 지난해 4월 1집 ‘Do you wanna be COOl?’을 발표한 뒤 ‘집행유애’ 등을 연달아 히트시키며 음악계에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또 앨범을 낼 때마다 재치있는 가사와 뮤직비디오로 온라인 음원 차트 및 동영상 순위를 휩쓸면서 주목 받아왔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