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구라보다 더 독한 개그맨…노숙자, 인터넷방송 복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00년대초 김구라와 함께 인터넷 방송에서 활동하며 수위높은 개그를 선보였던 개그맨 노숙자(본명 최두영)가 6년여만에 복귀한다.



 노숙자는 28일 인터넷 방송 ‘라이브스타’의 ‘노숙자의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말’로 방송활동을 재개한다. 노숙자는 자신의 미니홈피에 “더럽고 아니꼽고 치사한 세상, 나약한 내가 할 수 있는 유일한 일, 그래서 컴백합니다.”라며 “장자연 사건에 연루된 분들 첫방에서 봅시다.”라고 적었다.
 

 ‘라이브스타’는 매회 사회, 스포츠, 연예 등 이슈 주제를 선정, 스페셜 MC를 초대하는 형식의 토크쇼이며, 첫회인 ‘장자연 사건’에서는 개그맨 김용을 스페셜 MC로 초대할 예정이다.

 과거 충격적인 발언과 폭언으로 논란을 일으켰던 노숙자가 어느 정도의 수위를 유지할지 눈길을 끌고 있다. 네티즌들은 “김구라도 노숙자에 비하면 신서였다.”, “시원한 독설이 기대된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