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배우 장근석 강남의 100억대 빌딩 소유주 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장근석이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있는 100억대 빌딩 매입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인 서세원이 소유하고 있는 빌딩이다.



 연예매체인 뉴스엔은 21일 장근석의 지인과 부동산 중개업소 관계자의 말을 빌려 ”장근석이 이 건물 매입에 나서 계약금과 중도금을 치렀고, 공동 투자자가 있다.”고 보도했다.

 장근석의 지인은 “6층짜리 빌딩이며, 투자 목적은 아닌 것으로 안다.”면서 “장근석은 어릴 때부터 빌딩에 대한 꿈을 가지고 있었다. 최근 일이 잘 풀리면서 돈을 차곡차곡 모았다.”라고 설명했다.

 장근석은 지난 해 KBS 2TV ‘매리는 외박중’을 끝내고 현재 김하늘과 함께 영화 ‘너는 펫’ 을 촬영하고 있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