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근석·소녀시대, 日 오리콘 1ㆍ2위 석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류스타 장근석이 일본에서 정식으로 가수 데뷔하면서 출시한 싱글과 소녀시대의 세 번째 싱글이 오리콘 1, 2위를 석권했다.

▲ 장근석
트리제이컴퍼니 제공
장근석의 데뷔 싱글 ‘렛 미 크라이(Let me cry)’는 발매 첫날인 27일 5만6923장이 판매돼 오리콘일간차트 1위를, 같은 날 발매된 소녀시대의 세 번째 일본 싱글 ‘미스터 택시(MR.TAXI)/런 데빌 런(Run Devil Run)’은 4만194장이 판매돼 2위에 올랐다.

장근석의 일본 데뷔 싱글은 발매 전부터 이미 15만장의 선주문량 기록과 함께 음반 체인점 HMV 예약차트에서도 정상을 차지하는 등 인기몰이를 예고했다.

장근석은 현재 일본에서 ‘산토리 서울 막걸리’와 ‘네이처 리퍼블릭’ 모델로도 활동 중이며 문근영과 호흡을 맞춘 화제작 ‘매리는 외박 중’도 TBS 지상파로 오는 5월 20일부터 방송된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