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소녀시대, 다음달 첫 日앨범 출시…일본 투어도 진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9월 일본에 데뷔한 인기 걸그룹 소녀시대가 새달 1일 첫 일본 정규앨범 ‘GIRLS’ GENERATION‘(소녀시대)을 출시한다.



 산케이스포츠는 16일 소녀시대가 2010년 오리콘 연간 싱글 신인부문 1·2위를 차지한 ‘지(GEE)’와 ‘지니(GENIE)’ 등 총 12곡이 담긴 앨범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미스터 택시(MR. TAXI)’도 수록된다.

 앨범 자켓사진에는 발레교실을 다니고 있던 소녀시대가 여성으로 성장해 나가는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소녀시대는 “정말 멋진 곳들이 담긴 앨범이 나왔으니 많이 들어줬으면 좋겠다.”며 “곧 시작될 일본 투어도 많이 찾아달라.”고 말했다.

 소녀시대는 오는 31일 오사카를 시작해 7월 17일 후쿠오카까지 6대 도시를 도는 첫 일본 투어에 나선다. 총 10차례 공연에 10만명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