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가수’ 탈락 이소라, MC도 하차···후임은 윤도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이소라가 MBC TV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를 떠난다. 후임 MC는 윤도현이 맡는다.



 이소라는 12일 방송된 ‘나가수’ 경연에서 해바라기의 ‘행복을 주는 사람’을 불렀다. 그러나 6위를 차지, 지난 경연 점수와 합산한 점수가 꼴찌를 기록하며 탈락했다. 이소라는 탈락 후 고심 끝에 ‘나가수’의 마이크를 놓기로 했다.

 이소라는 그동안 ‘나가수’의 MC와 경연을 함께 준비하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아 건강에 무리가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자신이 진행하는 케이블채널 KBS joy ‘이소라의 두번째 프로포즈’ 녹화도 두차례 불참했다.

한편 경연 중간 가사를 잊어버려 다시 노래를 부른 JK김동욱도 자진하차 하기로 결정했다. 한영애의 ‘조율’을 부른 JK김동욱은 경연에서 2위를 차지했지만 “내가 룰을 어겼기 때문에 책임지고 자진 사퇴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소라와 JK김동욱의 후임은 가수 장혜진과 조관우인 것으로 알려졌다. 새로운 가수들은 13일 경기도 일산 MBC드림센터에서 진행되는 1차 경연에 참가한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