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PD교체설?’ ‘넌 내게 반했어’에 무슨 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넌 내게 반했어’에 무슨 일이?”

MBC 수목극 ‘넌 내게 반했어’가 초반 부진한 출발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PD교체설이 나돌며 구설수에까지 올랐다.




스타 감독 표민수PD가 연출을 맡아 기대를 모았던 ‘넌 내게 반했어’는 지난달 29일 첫 방송을 시작한 이후 기대와 달리 시청률 한자릿수의 저조한 성적에 머무르고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촬영현장에 표 PD의 모습이 보이지 않자 ‘제작진 교체설’이 나돈 것.

그러나 ‘넌 내게 반했어’의 관계자들은 “표 PD가 편집과 대본 작업에 신경을 쓰기 위해 최근 며칠간 현장에 잘 못 나가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연출에서 빠지는 것은 아니다. 또. A.B.C팀으로 나뉘어 찍다보니 표 PD를 잘 못 볼수도 있다”고 해명했다.

또 다른 관계자들은 “대본에 문제가 있다고 보기 때문에 연출자가 아니라 작가가 교체될 가능성이 있다는 얘기도 있다”고 귀띔했다.

‘넌 내게 반했어’는 정용화. 박신혜. 송창의. 소이현 등을 주인공으로 한 대학 캠퍼스물로. 수목극 정상을 달리던 ‘최고의 사랑’ 후속으로 나섰지만 부진한 성적으로 현재는 최하위에 머물고 있다.


조성경기자 cho@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