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민정 일반인과 열애설…“친한 사이지만 사귀는 건 아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역 배우 출신 김민정(29)이 핑크빛 열애설에 휩싸였다.




13일 오전 한 매체는 김민정이 또래 CF 감독과 1년 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지난해 봄 광고 촬영 때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은 나이와 성격이 비슷해 쉽게 친해졌다고 한다. 일적인 측면에서 서로 조언을 해 주다가 1년 전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는 것이다.

그러나 김민정의 소속사 관계자는 스포츠서울닷컴과 전화 인터뷰에서 이 같은 사실을 부인했다. 이 관계자는 “소속사 대표가 김민정에게 확인한 결과 사귀는 건 아니라고 했다”며 두 사람이 친한 사이는 맞지만 연인 관계는 아니라고 말했다.

김민정과 스캔들이 불거진 상대는 CF계에서 유망주로 꼽히는 인물로 건장한 체격과 준수한 외모, 신사다운 배려심으로 호평받고 있어 김민정과 열애설이 난 것으로 보인다.

김민정은 1990년 MBC 베스트극장 ‘미망인’으로 데뷔한 아역 배우 출신으로 드라마 ‘아일랜드’ ‘패션 70s’ ‘뉴하트’ 등에서 열연했다. 최근에는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활약하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박소영 기자 comet568@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