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티아라 효민, 귀경 중 실신 병원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티아라의 효민(22)이 19일 한 촬영 일정을 마치고 서울로 오는 도중 실신, 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고 소속사인 코어콘텐츠미디어가 밝혔다.


▲ 티아라 효민
연합뉴스


소속사 관계자는 “효민이 경기도 용인 MBC세트장에서 열린 드라마 ‘계백’의 포스터 촬영을 마친 후 서울로 오는 차안에서 실신해 인근 119구급차의 에스코트로 아주대학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효민은 아주대학병원에서 간단한 검사를 마친 후 현재 논현동 강남을지병원으로 옮겨와 링거를 맞고 있다”며 “그간 공포영화 ‘기생령’ 촬영 및 홍보 활동, 티아라 신곡 ‘롤리-폴리(Roly-Poly)’ 활동, ‘계백’ 준비가 겹쳐 과로로 쓰러진 것 같다. 검사 결과는 추후 전하겠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